기획, 연출, 디자인, 작품제작, 사진과 영상촬영·편집: 고은혜 

flow  i(2016)

힘들고 생각이 많아질 때 강가를 따라 하염없이 걷는다. 빛을 받아 반짝이며 잔잔하게 나를 스쳐가는 강물을 보고 있으면 그 어떤 복잡하고 힘든 것일지라도 다 지나갈 것이라는 생각이 들기 때문이다. 마치 강물이 나를 감싸고 흐르며 위로를 해주는 것 같다. 이것에 영감을 받아 진행한 개인적인 프로젝트로, 이미지를 위주로 다양한 방법으로 리서치 하여 아트웍과 텍스타일 디자인으로 표현해보고자 하였다.

When I’m weary and my mind is crowded with many thoughts, I walk along the riverside blankly. That is because when I look at the river that passes me by in tranquillity, twinkling with reflected light, I come to think that all will pass whatever complicated and difficult things they may be. It is as if the river flows embracing me, comforting me. Therefore I carried out a personal project titled Flow, I researched in diverse ways focusing on the flowing image of the river, and expressed the result in art works and textile design. 

물결이 글씨가 되어 나에게 말을 건다. 다 괜찮아질 거라고 위로의 편지를 보내는 듯 하다. 조용한 흐름에 뒤섞여 들려오는 말을 글로 쓴 다음, 입체적으로 형상화하였다. 물결이 나의 시공간으로 흘러 들어와 나를 감싸는 것을 표현하기 위해 철사로 글자를 만들어 엮고, 플라스틱에 열을 가해 변형하여 물 표면의 투명함과 반짝임을 잘 표현할 수 있는 art work과 빛을 이용한 그림자까지 디자인 하였다. 마지막으로 입체적 작품 위에 빛을 이용해 그림자를 디자인한 영상을 더하여 물결의 효과를 극대화시키고자 하였다.

The waves become letters and speak to me. It is as if a letter of comfort saying that all will be well. I wrote down the words that come to me being mixed with the quiet flow, and then I embodied it in 3D. To express how the waves flow into my space-time and embrace me, I made the letters in wire, heated the plastic to transform it, and thus designed the artwork with the transparent and shimmery effect of the water surface and the shadow using light. 

© 2020 by eunhye Ko